쎈아이들 이야기

Final district meet^^

에 의해서 | 2013년 11월 11일 | 코멘트 1개

쎈캠프에서 온 편지

d56b5a76491a11e38be512bcfd5e32a4_7

5_time1352nd 지역 학교 대항 배드민턴전이 오늘로 끝이 났습니다^^

이번 학교 대항전에서 SLU highschool학생들이 우승을 차지 했습니다.

정말 막강한 학생들 이였습니다, 경기를 보는 내내 손에서 어찌나 땀이 나던지 아슬아슬하게 셔틀콕을 네트로 넘기는게 정말 프로같더라구요~

또한 여자 학생들도 팔 힘이 어찌나 좋은지 스매시가 보통 실력보다 한층 더 업그레이드 되 있어 보였습니다, 심지어 SLU 여학생중 한 학생은 혼자 단식으로 상대방 남학생을 30 대 0으로 이길정도로 실력이 매우 우수했습니다. 배드민턴 코치 선생님 말로는 SLU 남학생들보다도 더 잘한다고 합니다.

저희 쪽에서는 단식으로 에이스 도미닉 케이틀린 그리고 이지현 학생이 참여했습니다 또한 복식으로는 정원이와 민석이 그리고 채원이와 메이가 한팀이 되어서 경기에 출전했습니다^^

마지막 경기로 정원이와 민석이 그리고 채원이와 메이가 SLU highschool학생들과 경기를 하게 되었습니다~ 정말 어찌나 마음이 두근두근 하던지 처음부터 강하게 스메싱을 하는데 정말 눈 깝짝할 사이에 코트로 넘어왔지만 손빠른 정원이가 다시 받아쳐서 넘겼습니다~

4_qpqp3339그렇게 몇분이 지났을까,, 열심히 한 성과가 보였습니다 20 대 30, 비록 졌지만 큰 경험했을겁니다 조금 아시워 했지만 모두들 정말 최선을 다해줘서 정말 고맙고, 무엇보다 아침 일찍부터 모여서 연습하고 바로 경기 뛰느라 많이 피곤했을텐데 정말 고생했지만 다들 즐거운 시간 보냈던것 같습니다~

지금도 좋은 성과 거두웠지만 다음 배드민턴경기에서는 지금보다 더 좋은 성과 얻으리라 꼭 믿고^^ 모두들 수고했어요~

wisdomlee
Welcome to our SSEN school, learning is fun here!
Comments
0 0 votes
Article Rating
쎈의 새로운기능 "댓글 구독하기"
알림을 주세요
guest
1 Comment
오래된순
최신순 가장 많이 추천된순
Inline Feedbacks
모든 댓글 보기
Sanghun Lee
8 년 전

막강Slu학생들을 상대로 좋은경기 보여줫네요. 글내용도 잘 써주셔서 현장감도 느꼇습니다.

Continue reading

CHAPTER I. 호흡이 척척. CHAPTERII. 8일 출발학생들과의 합류.

쎈영어학교 생활일지 + 12월8일 입국한 아이들과의 생활일지를 시작합니다~ 호흡이 척척..   안녕하세요, 바기오에서 아이들과 함께 지내고 있는 지혜쌤 레쌤입니다~ 동주의 귀국으로 쎈캠프가 조금 조용해지나 했지만 동주랑 맞먹는   더 강한 멤버 소율이로 다시 똘똘 뭉치게 됐었습니다,   센스 넘치고 재치 있는 소율이와 어리숙한 귀여운 매력이 넘치는 하정이 그리고 동주형과 하정이 누나 사이에서 잔소리 들으며 티격태격 생활하던 우리 신데렐라 태욱이까지~...

동거동락 Lifes book^^

안녕하세요~ 아이들과 함께 생활하고 있는 지혜쌤과 레슬리쌤입니다^^ 오랜만에 영어학교 포스팅을 하게 됐습니다~ 장기생 학생들과 저와 레쌤은 오순도순 사이 좋게 즐거운 Summer시즌을 보내고 있습니다^^ 바기오시의 공기와 햇빛은 그 어느 Summer시즌때 보다 맑았고 따뜻했고 하루하루를 마음 설레게 해주었습니다~ 물론 선생님들이 좋아하는 동주와 태욱이와 하정이와 함께 하루하루를 동행하고 웃고 지냈기 때문에 더 행복하고 즐거웠던 것 같습니다....